다운
신청 이미지

민주연구원
정책자료 신청

민주연구원의 정책 자료를 신청하시면
선택하신 주제의 최신 정책 자료를
e-mail로 받아보실 수 있습니다.

정책자료 선택

메뉴
신청 이미지

민주연구원 정책자료 신청

민주연구원의 정책 자료를 신청하시면
선택하신 주제의 최신 정책 자료를
e-mail로 받아보실 수 있습니다.

정책자료 선택

닫기

소통채널

정책, 이슈 등 다양한 이야기를 나눕니다.

정책제안

무기를 한정지어

작성자 문유진    58.140.***.46
등록일 17.10.10 조회수 118
이전글이전글 [협상가 문재인 대북 특사 파견]
다음글다음글 [대북 특사 파견]
목록 글쓰기 수정 삭제

무기보유를 한정, 제한 지어 가지고 있을 수 있게.


세계평화기구(?)에서 압수. 분해.


핵 문제로..나라들의 좋지 않은 긴장감을 갖게 한다.( 사람 죽이는 무기)


돈으로 바꾸어 주거나 나라의 발전을 도와준다. 금액 만큼. 또.. 팁.


공산을 위한 준비를 최소화하고 일하기를 권고한다.


우라늄 판매를 금지. 다른 용도로 사용. 활용을 연구한다.

(예:폭발은 힘이다.)

힘이 필요한 곳에 사용 할 수 있도록 개발하면 좋겠습니다.

 

 

우라늄 발견자.

 

알프레드 베른하르드 노벨은 스웨덴의 과학자이다. 

그는 고체 폭탄인 다이너마이트를 발명했다.

 

이전에도 글을 올린적이 있지만 노벨상 받은 분의 발명품으로

나라를 빼앗고, 사람들 죽이는 일에 사용 한다면 그분은 

슬프겠네요.

폭발할 수 있는 우라늄을 발명하신 분의 의도는 나라들이

유용하게 사용하길 바라는 의도에 있는데요.

예를 들어서~

광산 같은 것에 다이너마이트가 필요했잖아요.

큰 건물을 다시 짓기 위해서 사람의 노동력 보다 큰 파괴력이

필요 한데 이럴때에 사용하기 위해서 발견한 것입니다.

노벨상 물건을 모든 사람에게 이롭게 사용 하면 좋겠습니다.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인쇄
  • 이메일 공유

댓글 (1)*주제와 무관한 코멘트, 악플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작성자 비밀번호 댓글등록
  • 문유진님2017.11.09 08:42
    삭제

    세계가 함께 회의를 해야할 필요가 있는 껀! 인것 같아요.
    노벨상자의 것이 잖아요.
    전쟁에 사용하는 것을 보고 알프레드도 기쁘지 않았
    답니다.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인쇄
  • 이메일 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