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바로가기 서브메뉴바로가기 컨텐츠바로가기

현재 위치

정책제안

정책제안을 받습니다.

국방민간인력의 신분일원화가 필요합니다

게시글 상세 보기
작성자 변화의물결 등록일 17.06.10
조회수 64 댓글 0

모두 국가공무원 신분이면서도 이원화되어 있는 일반공무원과 군무원의 관리체제를 일원화하는 방안을 검토하도록 해야합니다. 과거에도 국방공무원제도에 관한 담론이 가끔 있었으나 실현가능성을 염두에 두고 깊이 검토된 바도 없고 공론화된 적도 없습니다. 하지만 이제는 실행을 전제로 신중하게 검토해 볼 때가 되었습니다.

 

선진 외국은 국방민간인력의 신분을 일원화하여 운영하고 있다. 그러므로 일정한 시기가 되면 “국방직 공무원 인사관리법”을 제정하여 일반공무원과 군무원을 통합 관리하는 국방직 공무원제도를 신설하는 것을 검토할 필요성이 있습니다. 일원화 방식은 다양하게 있을 수 있으나, 군무원을 장기적으로 일반공무원 관리체계로 흡수하여 국방직공무원으로 전환하는 방식이 적절하다고 판단됩니다. 

 

국방부본부와 방사청에 근무하는 민간인력은 일반공무원 신분으로서 어느정도 문민화와  문민통제가 이루어지고 있는 반면에, 국방부 직할부대와 각군에 근무하는 군무원은 오히려 군인들의 통제를 받고 있으며 역량과 능력발휘의 기회마저 얻지 못하고 있는 실정입니다. 행정 기술 지원부문 등의 비전투분야 부서마저도 부서장 및 주요직위에 장교들과 군 출신들이 독차지하고 있는 상태입니다. 

 

조속히 국방민간인력을 일반공무원으로 통합해서 주요 직책에 보직함으로서 문민통제의 원칙을 지키고  국방문민화을 통해 무소불위 군 수뇌부들을 견제하고 군피아들은 통제하여 비리부패와 잘못된 관행들을 과감히 타파해야 합니다.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미투데이
  • 메일추천

댓글 (0)

댓글 작성

주제와 무관한 코멘트, 악플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이전 다음글
 이전글 국방의 의무에도 양성평등이 필요합니다.
 다음글 저개발빈곤국에 국가적 지원(un정책포함)